티스토리 뷰

비염이란 무엇인지 알려드립니다.

자 비염의 정의는 무엇일까요? 비염은 왼쪽에서 오른쪽으로 나오는 콧구멍 중간에 있는 뼈의 중격이라고 하는데, 뼈가 구조적으로 휘어지면서 생기는 것이기도 합니다. 눈이 근질근질해지는 알레르기 비염이 있고, 술을 마시거나 맵고 짠 음식을 먹거나 갑자기 덥거나 추운 곳에 갈 때는 코혈관이 비정상적으로 팽창해 염증이 생기는 혈관운동성 비염이 있습니다. 비염이 생기게 되면 코막힘과 건조증이 자주 발생합니다. 비염은 코만의 문제가 아닙니다. 이로 인해 코에 염증이 생기고 콧물 등의 증상이 나타납니다. 코막힘과 코가 거꾸로 가고 가래가 생기고 알레르기가 심해지면 가려움증을 해결하기 위한 가려움증, 콧물, 재채기 등의 증상은 결국 코의 문제이지만 근본적인 문제는 몸 안의 면역체계입니다. 그래서 비염을 생각할 때는 코의 점막 자체를 자극할 뿐만 아니라 면역력을 나쁘게 하는 것들을 안에서부터 막아야 합니다. 하지만 두 가지를 동시에 관리하지 않으면 비염이 낫지 않습니다. 생활습관을 바꾸지 않으면 코만 계속 치료하면 고칠 수 없습니다. 그렇기 때문에 매년 반복되고 치료만 반복하는 것입니다. 자율 신경을 개선하고 면역력을 높이는 근본적인 치료를 받으면 비염이 나을 수 있습니다. 일상에서 사소한 생활습관 때문에 비염이 더 심해진다는 것을 알아야 합니다. 작은 생활습관 하나만 바꾸어도 충분히 개선될 수 있습니다.

 

비염이 낫지 않는 이유를 알아봅시다.

첫째 너무 건조하게 살기 때문입니다. 대부분의 사람들은 체온이 낮아지면 옷을 껴입거나 보일러를 켜게 됩니다. 물론 온도를 조절하지 못하는 환경에 있는 사람들도 있습니다. 습도 조절이 잘 안 돼 비염이 오래 지속되는 경우가 많습니다. 그래서 여러분의 점막을 촉촉하게 해 주는 게 좋습니다. 그것은 또한 점막이 촉촉할 때 건강하다는 것을 의미합니다. 하지만, 만약 여러분이 계속해서 밖에서 코를 건조하게 만들면, 이점막들은 너무 건조해지고 염증을 일으킵니다. 그래서 여러분들은 주변이 너무 건조하지 않은지, 가습기를 많이 틀거나, 너무 빨래를 많이 널어 습하게 하지는 않았는지 확인해야 합니다. 습도 조절 중요합니다. 두 번째 이유는 비염이 감기, 특히 코감기를 계속 유발하기 때문입니다. 날씨가 쌀쌀할 때, 머리를 감은 후 머리를 손질한 후에 늘 머리를 잘 말리지 않고 밖으로 나왔습니다. 물론 머리카락이 소중해서 열풍에 협조하지 않는 분들도 계시지만, 머리 안쪽 두피를 잘 말려주셔야 감기에 걸리지 않습니다. 셋째 영양 불균형입니다. 하지만 어떤 영양소가 중요할까요? 대부분은 비타민과 미네랄 부족입니다. 많은 비타민과 미네랄이 있는 곳에는 많은 채소들이 있습니다. 그것이 채식주의가 부족한 이유입니다. 채소를 골고루 먹는 것이 매우 중요하기 때문에 이러한 영양 불균형을 깨지 않는 것이 좋습니다. 채소 중에는 허브에 항산화제가 많이 들어있습니다. 아까도 말씀드렸듯이 비염의 문제는 단순히 코의 문제가 아니라 몸 안의 면역 문제이기 때문에 코만 따갑고 코를 찌르고 코로 뭔가를 해야 되는데 언젠가는 제 면역체계의 문제 때문에 코가 다시 나빠질 것입니다. 몸 안의 문제들을 함께 볼 수 있는 지혜가 생겼으면 좋겠습니다. 그리고 그렇게 하면 당신은 분명히 치료될 것입니다. 넷째 염증성 물질입니다. 염증성 호열제는 무엇인가요? 술입니다. 술을 마시면 술기운 때문에 기운이 나는 것처럼 일시적으로 면역력이 좋아지는 느낌이 들지만 다음 날 아침에는 체온이 떨어지고 면역력이 떨어지고 굉장히 코가 막혀서 알레르기 증상이 더 심하다고 느끼셨을 겁니다. 거다가 우유, 유제품, 빵, 아이스크림과 같은 유제품과 혼합된 음식들은 염증을 일으키는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참고하셔서 최대한 조절해 주시고 고기를 많이 드시면 염증이 생길 수도 있습니다. 당질과 과당이 지나치게 많이 함유돈 음식들도 장점막을 나쁘게 만드는 것들입니다. 카페인 음료는 장의 점막을 계속 건조하게 하여 염증을 일으키고 면역력을 감소시킵니다. 그래서 이 음식들을 먹지 않도록 조심해야 합니다. 다섯 번째는 면역력을 떨어뜨리는 주범 스트레스입니다. 스트레스 때문에 비염도 없어지기 어렵다는 것을 이해하지 못하는 분들도 있겠지만 면역체계의 연결이 복잡하기 때문에 스트레스는 자율신경을 떨어뜨리고 면역력을 떨어뜨리기 때문에 비염 상태에도 큰 요인이 됩니다. 그래서 여러분이 스트레스를 관리하는 것은 매우 중요합니다. 우리가 생각하는 것보다 놓치는 부분이 많습니다. 저는 이것이 큰 문제라고 생각하지 않지만 여러분 중 일부는 제가 이것을 놓치고 있다는 것을 눈치챘을 것입니다. 코뿐만 아니라 몸 안의 면역력도 중요하다는 것을 명심해야 비염을 치료할 수 있는 길이 열릴 수 있습니다.

 

비염을 멀리 날려버릴 식품

그렇다면 비염에 좋은 음식은 어떤것일까요? 폐 기능을 강화하고 코 안의 혈관과 점막을 건강하게 해주 늘 음식 중 대표적인 것은 파입니다. 한방에서 판매되는 총 102개의 이름으로 폐 기능을 돕고 따뜻한 기운이 말초 부위로 전달되도록 하는 약으로 오래전부터 쓰여 왔습니다. 비염을 다스리는 효능도 탁월합니다. 파의 흰 뿌리에는 매운 알레신과 만성 염증을 일으키는 유황이 풍부합니다. 줄기와 잎에는 항산화 폴리페놀과 카로틴이 풍부해 비강 점 먹을 강화하는 효과가 있습니다. 그래서 만성 비염을 앓고 있는 사람들은 파를 자주 먹는 것이 좋습니다. 먹는 방법이 중요해요. 집에서 파를 먹는 간단한 방법을 알려드리겠습니다. 파뿌리탕은 만성 비염을 없애는 시너지 효과를 위해 생강 말린 대추를 넣고 끓입니다. 대파는 깨끗이 손질하고 뿌리를 잘라 따로 준비합니다. 생강은 꼭 껍질을 벗기세요. 콧물이 맑으면 팬에 생강을 노릇노릇 구우면 훨씬 좋아요. 다음으로 말린 대추만 넣지 마십시오. 생강과 대추 늘 먼저 넣고 약한 불에서 20분 정도 끓이다가 마지막에 파뿌리를 넣고 10분 정도 더 끓입니다. 파의 성분은 휘발성입니다. 그래서 너무 오래 끓이면 약이 듣지 않는다는 것을 기억해 주세요. 먹는 것도 정말 중요하지만 잠이 보약이라는 말이 있듯이 잠 잘 자고 충분한 휴식을 취해 주는 거 잊지 마시고 모두모두 건강하게 잘 사시길 바랍니다.

반응형
공지사항
최근에 올라온 글
최근에 달린 댓글
Total
Today
Yesterday
링크
«   2024/06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글 보관함